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HOT ISSUE

  • 소개팅 후, 그에게 연락이 없는 이유

    소개팅 후, 그에게 연락이 없는 이유

    첫 데이트. 대화도 잘 통했고 분위기도 좋았는데 그는 왜 나에게 전화하지 않았을까..

  • 프로포즈를 부르는 레스토랑

    프로포즈를 부르는 레스토랑

    장밋빛 노을이 지는 저녁 무렵, 아름답게 물든 서울 하늘을 바라보며 로맨틱한 분위..

  • 다 벗었다! 그곳의 털까지도.

    다 벗었다! 그곳의 털까지도.

    성감을 높인다는 브라질리언 왁싱과 애프터 케어법

  • 우아함을 입은 봄

    우아함을 입은 봄

  • 미니멀리스트 VS 맥시멀리스트

    미니멀리스트 VS 맥시멀리스트

    요즘 패션 트렌드를 한 단어로 함축하는 것은 공자가 다시 살아난다 해도 불가능한 ..

  • 썸타다 진이 빠져버린 그대에게

    썸타다 진이 빠져버린 그대에게

    연락은 하면서 고백은 안하는 남자의 심리. 썸 맞아?

Home CELEBRITY

택연과 닉쿤의 8년 우정

2PM의 동갑내기 택연과 닉쿤. 혈기 왕성한 스무 살 때는 서로 너무도 달랐지만,
8년이라는 시간이 흐르는 동안 겉모습도 취향도 점점 닮아갔다.
‘시간이 갈수록 추억들은 커져’, ‘함께했던 시간들이 이제는 소중해’. - 택연, 닉쿤의 ‘마이 밸런타인’ 가사 중에서

ISSUE2016.01.21
택연이 입은 니트 풀오버는 드리스 반 노튼, 스트라이프 패턴의 와이드 팬츠는 준지.
닉쿤이 입은 그레이 컬러 수트는 디올 옴므.
인디언 핑크 컬러의 기하학 패턴 니트는 87mm, 스트링 팬츠는 롯 홀론 by 비이커.
핀스트라이프 셔츠는 디올 옴므, 블랙 컬러의 스웨트 팬츠는 모스키노 워모.

“남을 배려하는 친절함이 닉쿤의 가장 큰 장점이죠. 데뷔 초부터 지금까지도 변하지 않고 스태프를 잘 챙겨줘요. 다만 술을 마시면 저를 끌어안는 버릇은 좀 고치면 좋겠네요.(웃음)”-택연
닉쿤이 입은 레이스 디테일 셔츠는 버버리 프로섬, 모노톤 로브는 멜트 by 커드, 스트라이프 패턴 팬츠는 김서룡 옴므.
택연이 입은 톱은 코스, 머스터드 컬러의 롱 카디건은 반하트 디 알바자, 팬츠는 롯 홀론 by 비이커.
셔츠와 와이드 팬츠는 김서룡 옴므, 니트는 치르콜로 1901 by I.M.Z 프리미엄, 스니커즈는 컨버스.

닉쿤이 입은 니트 톱은 메종 마르지엘라 by 분더샵, 데님 팬츠는 디올 옴므.
택연이 입은 스트라이프 패턴 아우터는 문수권.

미국과 태국에서 한국으로 건너와 함께 활동한 지도 어느덧 8년째다. 20대 초반, 푸릇푸릇 패기 넘치던 청년들은 어느덧 일에서는 프로페셔널하고, 마음속엔 여유를 지닌 멋진 남자로 성장했다. 함께 성장한 시간 동안 동갑내기 친구는 서로를 얼마나 이해하고 받아들였을까. 마치 만담을 듣는 듯했던 그들만의 우정 토크.

근황
택연 각자 운동을 많이 했어요. (닉)쿤이는 골프 선수로 미래를 정했는지 찬성이와 함께 골프에 한창 빠져 있고, 저는 유연성을 기르기 위해 필라테스를 열심히 하고 있어요.
닉쿤 단둘이 만난 것도 오랜만이에요. 일할 때 많이 보기 때문에 쉴 때는 자주 안 보거든요. 멤버들로 구성된 휴대폰 메신저 단체방도 대화가 뚝뚝 끊겨요.

성격
닉쿤 택연이는 외형 때문에 남자다운 이미지를 풍기는데, 실제로는 애교쟁이 그 자체예요. 생활에서 배어 나오는 애교 섞인 제스처가 있죠.
택연 저보다 쿤이가 훨씬 남자다운 편이에요. 대중에게는 외모로 더 많이 알려진 편인데, 내면의 강한 성격과 일할 때의 프로페셔널함이 더 부각되어야 한다고 생각해요.
 
폭로전
닉쿤 택연이는 뭔가에 집중할 때 ‘찍찍찍’ 소리를 내요. 방이 조용한데 특유의 이 소리가 나면 택연이가 뭔가 열심히 하고 있다는 증거죠.
택연 쿤이는 가끔 귀가 정말 빨개져요. 정말 화가 날 땐 마치 신동엽 선배처럼 귀가 빨개져서 그 색깔이 안 바뀔 때도 있어요.

이상형
택연 원래 작고 귀여운 스타일의 여자를 좋아하다가, 나이를 한 살 더 먹으면서 마음을 열기로 했어요. 이젠 이상형과 상관없이 누구든 좋아요! 쿤이의 이상형 중에서 가장 중요한 건 말이 통해야 한다는 거죠. 태국어든 영어든 한국어든….
닉쿤 저는 일 잘하는 여자가 좋아요. 일과 미래에 대해 깊은 대화를 나눌 수 있는 여자면 좋겠어요.

강렬한 추억

닉쿤 2PM으로 데뷔하기 직전인 2008년 6월쯤, 인터넷 TV 프로그램을 통해 멤버 하나하나 소개하는 영상을 찍었어요. 그때 택연이랑 가평에서 간장게장을 먹고 웨이크보드를 탔거든요. 그때가 제일 기억에 남아요. 본격적으로 바빠지기 전인 데다, 데뷔를 준비하느라 놀러 갈 기회가 없어서 정말 재밌었어요.
택연 가장 황당한 기억은 대기실에서 준호랑 팔씨름하다가 팔이 부러졌을 때예요. 방송 녹화 직전이라 MC도 같은 대기실에 있었고 카메라가 10대 정도 세팅되어 있었는데, 뼈가 부러지는 바람에 그날 촬영은 펑크가 났어요. 오랫동안 박혀 있던 철심은 작년에 제거했죠. 팔씨름은 정말 위험한 운동이에요.

2PM
닉쿤 아직도 2PM 하면 ‘짐승돌’ 이미지가 남아 있는데, 솔직히 저희는 그 타이틀을 오래전부터 내려놨어요. 이제는 나이를 먹은 만큼 ‘돌’이라는 말을 빼야 할 것 같아요. 그냥 ‘짐승’
택연 앞으로 자연스러운 모습을 보여주면 또 다른 수식어가 생기지 않을까요 그런데 일단 앨범이 나와야 뭘 하든 말든 하죠.(일동 폭소) 이 자리에서 스포일링을 하고 싶은데 결정된 게 없어서 말씀 드릴 것도 없네요. 다음 주부터 녹음을 시작하니까, 컴백 날짜가 얼마 안 남았다고 정리합시다!
스트라이프 패턴 셔츠는 소윙바운더리스.

“택연이는 의사 결정이 빠른 편이에요. 멤버끼리 회의할 때나 앨범 콘셉트를 정할 때 냉정하게 방향을 제시해주는 역할을 하죠. 심지어 점심 메뉴를 정할 때도요.” -닉쿤
택연이 입은 패턴 셔츠는 제이쿠, 레이어드한 니트 톱은 알렉산더 맥퀸 by 분더샵, 그레이 컬러 팬츠는 언데코레이티드 맨 by 비이커.
닉쿤이 입은 그레이 톱은 클럽 모나코, 플라워 패턴 로브는 비욘드 클로젯, 플라워 자수 장식의 와이드 팬츠는 구찌.
  • FASHION EDITOR김민정
  • photographed박자욱
  • FEATURE EDITOR이다정
  • STYLIST한종완
  • HAIR & MAKEUP양형심, 조아라, 김도연(양양쌀롱)
  • 출처인스타일 2016년 2월호
  •   본 기사를 블로그, 개인 홈페이지 등에 출처를 밝히지 않거나 기사를 재편집하여 올릴경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