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HOT ISSUE

  • 다 벗었다! 그곳의 털까지도.

    다 벗었다! 그곳의 털까지도.

    성감을 높인다는 브라질리언 왁싱과 애프터 케어법

  • 소개팅 후, 그에게 연락이 없는 이유

    소개팅 후, 그에게 연락이 없는 이유

    첫 데이트. 대화도 잘 통했고 분위기도 좋았는데 그는 왜 나에게 전화하지 않았을까..

  • 기은세의 글래머러스 하우스

    기은세의 글래머러스 하우스

    컬러풀한 색상이 묘하게 조화를 이루는 기은세의 집은 미술 전공자의 본능적인 안목과..

  • 프로포즈를 부르는 레스토랑

    프로포즈를 부르는 레스토랑

    장밋빛 노을이 지는 저녁 무렵, 아름답게 물든 서울 하늘을 바라보며 로맨틱한 분위..

  • 어머, 그거 혹시 털...?

    어머, 그거 혹시 털...?

    방심하면 진상되기 쉬운
    여름 뷰티 에티켓 지키는 노하우.

  • 화려한 풍미, 제철 씨푸드

    화려한 풍미, 제철 씨푸드

    바다에서 잡은 해산물은 특유의 감칠맛이 나는 것이 특징. 낙지, 조개, 꽃게, 도..

Home CELEBRITY

티파니와의 뷰티 인터뷰

소녀시대 공식 패셔니스타로 잘 알려진 티파니. 하지만 지인들에게 그녀는 뷰티 전문가로 통한다. “패션은 뷰티고, 뷰티는 곧 패션이라고 생각해요. 헤어나 메이크업, 네일은 패션을 표현하는 또 하나의 도구죠.” 늘 최상의 스타일을 선보이기 위해 스태프와 의견을 나누고 연구한다는 티파니와의 뷰티 인터뷰.

ISSUE2016.02.23
화이트 셔츠는 타임. 럭셔리 다이아몬드 인 아이즈 #21는 입큰. 3만5천원.

실제로 보니 피부가 정말 좋아요. 피부 관리 비결이 있다면?
일주일에 한 번 파우더 타입 필링제로 각질을 제거해요. 또 적어도 10일에 한 번은 피부과에서 기본 관리를 받죠. 예전에는 트러블이 생기면 그제야 가곤 했는데, 그럼 너무 늦다는 것을 깨달았거든요.

스스로 어떤 메이크업을 했을 때 가장 아름답다고 생각하나요?
아직은 소녀시대의 화려하고 블링블링한 메이크업이 익숙하지만, 메이크업을 덜어내는 연습을 하는 중이에요. ‘Less is More’이라는 말이 패션은 물론 헤어, 메이크업에도 적용된다는 걸 느끼고 있거든요.

롤모델이 있다면?
세월이 흐를수록 아름다워지는 나탈리 포트먼과 러블리한 한예슬 언니요.

새롭게 도전해보고 싶은 분야는?
처음 공개하는 것 같은데, 2년 정도 꾸준히 해외 작품의 오디션을 봤어요. 실제 캐스팅되기도 했고요. 스케줄 문제로 아쉽게 합류하진 못했지만 연기를 진지하게 시작해보고 싶어요. 운명적인 순간에 좋은 작품을 만나길 꿈꾸고 있죠.
핑크 플리츠 재킷은그레이스레이먼트.

“나이와 분위기에 맞는 피부가 가장 이상적이라고 생각해요. 하얗고 주름 없는 피부가 미의 절대적인 조건은 아니니까요.”
-티파니
1. 입큰 쥬얼 퍼퓸 파우더 팩트
“강력한 커버력부터 상쾌한 플로럴 향까지, 딱 제 취향 저격인 아이템이에요.” 2만5천원.

2. 입큰 라이트 퍼펙트 선블록
“스킨케어 제품은 계절에 따라 바꿔가며 쓰지만 자외선 차단제만큼은 사계절 내내 발라요. 이 제품은 산뜻해서 매일 발라도 부담 없죠.”1만8천원대.

3. 아모레퍼시픽 트리트먼트 엔자임 필
“맑고 투명한 피부를 만드는 제 비밀 병기예요. 자극 없이 피부를 촉촉하게 마무리하죠.”6만원.

4. 뉴 원데이 아큐브 디파인
“오랫동안 착용해도 눈이 피로하지 않아요. 파우치 필수품 중 하나죠.”4만9천원.

5. 아쿠아 디 파르마 로사 노빌레 오 드 퍼퓸
“갓 채집한 장미꽃처럼 싱그러운 향이 나요. 수시로 뿌려도 머리가 아프지 않아요.”17만5천원.

6. 레브론 컬러버스트 밤 스테인
“촉촉한 밤 타입의 틴트예요. 입술 위에서 부드럽게 녹아 은은하게 발색되죠.”1만6천원.
자신에게 가장 잘 어울리는 스타일이 무엇인지 연구하며 새로운 룩에 거침없이 도전하는 소녀시대 티파니. 카메라 앞에서 늘 완벽한 자태를 뽐내는 그녀가 앞으로 선보일 스타일 변화가 더욱 기대되는 이유다.

1. 2012
“빨간 머리에 메이크업까지 화려하면 과해 보일 수 있어요. 은은한 핑크 컬러로 전체적인 무드를 통일했죠.”

2. 2013
“아이 메이크업은 최소화하고 오렌지색으로 입술에 포인트를 줬어요. 피부가 화사하고 밝아 보이죠?”

3. 2014
“높이 올려 묶은 번 헤어만큼 발랄해 보이는 스타일도 없죠. 앞머리를 내려 깜찍함을 배가했어요.”

4. 2015
“블랙 가죽 재킷에 레드 립으로 ‘걸 크러시’ 메이크업을 연출했어요. 또 투톤 헤어를 선보였죠.”

*풀 버전 인터뷰와 더 많은 화보 컷은 인스타일 3월호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Editor정혜미
  • Photographer정기락
  • Photo최원혁(제품) 박가영, 김문수(인물)
  • Makeup / Hair서옥(알루) / 최지영(알루)
  • Stylist서수경
  • 출처인스타일 2016년 3월호
  •   본 기사를 블로그, 개인 홈페이지 등에 출처를 밝히지 않거나 기사를 재편집하여 올릴경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