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d Carpet Central 영화제 및 각종 시상식에서 보여지는 celebrity들의 실시간 패션 갤러리

이민정이 알려주는 혈액형별 남자 공략법 Tuesday 24 May , 2011 AB형, O형, A형, 그리고 B형까지. 내 남자의 혈액형에 맞춰 다양한 뮤즈로 변신해보시라. 이 다소 유치한, '이민정처럼 변신하기 프로젝트'를 당신이 따라해야하는 이유는? 그녀를 향한 남자들의 야수 같은 눈빛만 봐도 답이 나오지 않는가.

O형인 내 남자가 그녀를 사랑하는 이유.

타고난 리더형에 자기 과시욕이 강한 그는 여성의 섹시함에 유독 약하다. O형남자의 호기심이란 고유 코드도 자극적인 섹시함에 나약해지게 만드는 핵심 요소. 그런 그들이 이민정을 사랑하는 이유는 그녀의 맑은 눈이 주는 순수한 이미지를 탈피한 섹시한 느낌까지 겸비했기 때문이다.
O형인 당신의 남자에게 섹시함으로 어필하고 싶을 땐, 골드 컬러의 스모키 아이 메이크업으로 섹시한 룩을 표현해보자. 은은한 골드 프리즘이 진한 스모키 메이크업을 과하지 않으면서 고급스럽게 표현해주기 때문이다. 거기에 깔끔하게 정돈된 헤어 업 스타일을 더한다면 그의 마음을 확실히 잡을 수 있을 것!

A형인 내 남자가 그녀를 사랑하는 이유.

책임감 강하고 가정적인 A형 남자는 여성의 단아함에 쉽게 매료된다. 특히 순백의 화이트 룩은 순결한 느낌의 컬러 프리즘까지 완성시켜주어 A형 남자에게 강하게 어필된다고. 만약 당신이 사랑하는 사람이 A형이라면, 이민정의 여성스러운 메이크업 룩과 여성성의 심볼인 사랑스러운 헤어밴드를 추천하는 바이다.
평소 꼼꼼한 클렌징과 각질관리를 통해 일명 ‘꿀피부’를 유지한다는 그녀. 퓨어한 메이크업은 자연스러운 피부표현을 위해 두꺼운 메이크업을 지양하기 때문에 지속적인 피부 관리가 관건이다. 거기에 충분한 휴식과 숙면, 그녀가 즐겨 한다는 반신욕까지 더하면 꿀피부로 거듭나는 건 시간문제인 셈. 투명한 피부에 퓨어한 메이크업으로 여성미를 강조한다면, A형인 그에게 강한 시선을 팍팍 받을 수 있을 것이다.

B형인 내 남자가 그녀를 사랑하는 이유.

자유분방한 B형은 집착과 속박을 싫어한다. 그런 그들에게 적합한 여성은 일편단심형 민들레보단 늘 가까이 있어도 질리지 않는 잔디 같은 스타일. 과도한 메이크업과 트렌드를 앞서가는 패션은 오히려 독이 되는 셈이다. 이민정의 숏 헤어와 스포티한 룩은 친구 같은 여자친구를 원하는 B형 남자에게 강하게 어필할 수 있는 스타일이다.
그녀는 2009년 방송된 드라마 <꽃보다 남자>에서 터프한 부자집 아가씨 이미지를 위해 단발 헤어로 변신을 시도했다. 여기에 세련되면서도 친근한 느낌을 놓치지 않기 위해 또렷한 스모키 아이와 두꺼운 아이브로를 매치하였다고. 단, 한 스타일에 쉽게 질리는 B형 남자를 위해 가끔은 색다른 이미지를 시도해 보자.

AB형인 내 남자가 그녀를 사랑하는 이유.

깔끔함을 추구하는 완벽주의자형 AB형은 군더더기 없는 담백한 스타일을 선호한다. 2009년 SBS 연기대상에서 보여준 그녀의 스타일이 그 모범안. 레드카펫을 위해 단아하게 연출한 낮은 번 헤어에 레드 카펫을 위한 짙은 아이라인, 오렌지 립 컬러로 이목구비를 강조한 메이크업 룩을 선보였다.
AB형 남자를 위한 메이크업 룩은 원 포인트 컬러에 집중하는 것. 어지럽게 분산된 산만한 스타일보다는 강렬한 느낌을 줄 수 있는 포인트 컬러를 지정하여 메이크업을 하는 것이 현명한 방법이다. 특히 여성미를 강조할 수 있는 핑크나 오렌지 계열의 메이크업 룩이 당신의 남자를 지키기 위한 키 포인트가 되줄 것!

본 기사를 블로그, 개인 홈페이지 등에 출처를 밝히지 않거나 기사를 재편집하여 올릴 경우,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More Article

검색

Hot List

Hot Blog

Today's InStyle

STAR FINDER
quick menu
중앙m&b 쎄씨 슈어 여성중앙 레몬트리 인스타일 HEREN 코스모폴리탄 젠틀맨코리아
위로
  • CECI
  • SURE
  • 여성중앙
  • LEMON
  • InStyle
  • COSMOPOLITAN
  • HEREN

  • 회사소개
  • 매거진 소개
  • 사업제휴문의
  • 광고문의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용약관
  • 정기구독문의(1588-7761)